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일자리가,풍부한경제도시김천
(주)이우텍
지방자치 정치,경제 사회,교육 경찰,법률 스포츠,건강 사람들 지역소식 독자코너 커뮤니티
지방자치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새 배너
새 배너
신세기체육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율곡동 찾아가는 현장 전입신고처 운영
2019-09-11 오후 9:11:55 경북자치신문 mail hjtr3137@hanmail.net



    현장전입신고처운영-율곡동(사진1)



    이전 공공기관, 찾아가는 현장 전입신고처 운영




    김천시 율곡동 주민센터(동장 신장호)는 9월 10일부터 9월 11일까지 양일간 이전 공공기관을 찾아 ‘현장 전입신고처’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율곡동은 이 기간 동안 ‘추석맞이 혁신도시 어울림 직거래장터’가 열리는 이 곳에서 ‘김천愛 주소갖기운동’현장 캠페인과 찾아가는 전입신고 서비스를 시행하였다.  


    9월 10.일에는 농림축산검역본부, 한국교통안전공단,  9월 11.일 한국전력기술(주)에서 현장 전입신고를 접수하였다.


    현장전입신고처운영-율곡동(사진2)


    ‘김천愛 주소갖기 운동’은‘Happy Together 김천 운동’과 함께 2019년,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전 행정력을 집중하여 추진하는 시정과제 중 하나이다.


    신장호 율곡동장은 “최근, 김천시 인구가 줄어드는 이유 중 하나가 이전 공공기관의 인사이동으로 전출 가는 직원들이 많기 때문”이라고 말하며, “김천시에서 근무하는 직원 중 아직까지 전입하지 않은 직원들께서는 이번 기회에 꼭 김천시로 주소이전을 해달라”고 당부하였다.


    한편, 율곡동 주민센터는 지난 설명절과 공공기관 정기인사이동에 맞추어 현장 전입신고를 접수한 바 있으며, 향후에도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을 지속적으로 방문하여‘현장 전입신고접수처’를 운영할 계획이다.

    <저작권자©인터넷 경북자치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9-11 21:11 송고
    율곡동 찾아가는 현장 전입신고처 운영
    최근기사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경북자치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510-04-63010 | (우)740-100 경북 김천시 충효8길 8 (성내동)
    제보광고문의 054-435-7578-9 | 팩스 054-435-7580 |이메일 hjtr3137@hanmail.net
    신문 등록일 2012.5.14 | 등록번호 경북 아00222 신문윤리강령 준수
    발행인 (주)경북자치신문사 하정태 | 편집인 하정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하정태

    ISSN 2635-98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