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일자리가,풍부한경제도시김천
(주)이우텍
지방자치 정치,경제 사회,교육 경찰,법률 스포츠,건강 사람들 지역소식 독자코너 커뮤니티
정치,경제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새 배너
새 배너
신세기체육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유령 자회사 벌떼 입찰로 신도시 공공택지 싹슬이
송언석 의원 국토부 진상조사 촉구
2019-08-03 오전 5:17:39 경북자치신문 mail hjtr3137@hanmail.net



    송언석의원-질의사진



    유령 자회사 벌떼 입찰로 신도시 공공택지 싹슬이

    불공정 경쟁으로 국민 권리침해 소지

    - 10년간 LH 입찰 필지의 9.3%를 한 건설사가 낙찰

    - 공동주택용지 낙찰 위해 34개 계열사 동원

    - 시공능력평가 77 10

    국토부의 철저한 진상조사와 조속한 개선 방안 마련 필요


     자유한국당 송언석 국회의원(경북 김천, 국토교통위원회)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호반건설이 페이퍼컴퍼니(유령회사)나 다름없는 자회사 수십 개를 설립해 공공택지를 무더기로 낙찰받은 사실이 확인됐다.


      ‘LH 2008~2018년 공동주택용지 블록별 입찰 참여업체 및 당첨업체 현황’ 등을 분석한 결과, 호반건설은 LH가 분양한 공동주택용지 473개 필지 가운데 9.3% 해당하는 44개 필지를 낙찰받았다. 면적으로 보면 약 56만평(1.86㎢)에 이르며, 이는 서울월드컵경기장 260개를 합친 크기와 맞먹는다.


      LH가 신도시와 택지지구 등에서 분양하는 공동주택용지는 입찰에 참여한 건설사 중 추첨을 통해 낙찰업체를 정한다. 대한주택건설협회 회원사가 올해 7월 기준 7,827곳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한 건설사가 10년간 전체 분양 택지의 9.3%를 낙찰 받은 것은 상식적으로 이해하기 힘들다.


      호반건설은 LH가 분양하는 공동주택용지를 낙찰받기 위해 최대 34개 계열사를 동원했다. 2008년부터 지난해까지 LH가 진행한 공동주택용지 입찰 191건에 호반건설 계열사가 총 2,204차례 참여했다. 필지 1개당 평균 11.5개가 넘는 계열사를 투입한 것이다. 호반건설과 그 계열사들의 입찰 규모는 전체(23,254차례)의 9.5%를 차지했다.


       이 같은 방법으로 공공택지를 대거 낙찰 받은 호반건설은 2008년 시공능력평가 77위에서 올해 10위로 10여년 만에 67계단 뛰어올랐다. 이는 소규모 건설사들의 당첨 기회를 빼앗고, 국민들의 다양하고 품질 좋은 아파트를 선택할 수 있는 권리를 무시하면서 얻은 결과다.


      송언석 의원은 “신도시 공공택지 분양 과정에서 일부 건설사가 자회사들을 대거 동원해 편법으로 택지를 낙찰받아 간 것이 확인됐다”며 “공공사업의 취지를 심각히 훼손한 만큼 국토교통부가 철저하게 진상을 조사하고 조속히 개선 방안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고

    1

     

    최근 10년간 LH 공동주택용지 블록별 입찰 및 당첨 현황

    구분

    당첨 필지

    입찰 참여

    호반건설

    44

    2,204

    분양된 전체 필지

    473

    23,254

    호반건설 차지 비중

    9.3%

    9.5%

    입찰참여횟수는 비공개된 업체 15602건은 제외한 수치

     

    구분

    전체

    입찰 필지

    호반건설

    당첨 필지

    호반건설

    당첨 비중

    호반건설

    당첨 토지 면적(제곱미터)

    2008

    6

    1

    16.7%

    17,516

    2009

    21

    1

    4.8%

    64,303

    2010

    15

    1

    6.7%

    39,720

    2011

    43

    8

    18.6%

    360,831

    2012

    42

    4

    9.5%

    101,944

    2013

    57

    8

    14.0%

    358,763

    2014

    75

    5

    6.7%

    305,814

    2015

    84

    4

    4.8%

    146,307

    2016

    44

    3

    6.8%

    117,995

    2017

    35

    5

    14.3%

    180,803

    2018

    48

    4

    8.3%

    171,712

     

    호반건설 입찰 및 전매 등을 통해 확보한 토지 현황

    구분

    면적(제곱미터)

    필지수

    당첨 필지

    1,865,708

    44

    전매 필지

    338,054

    10

    합계

    2,203,762

    54

    2

     

    입찰에 동원된 호반건설그룹 계열회사

    업체명(전체 43)

    각 계열사별 임직원 수

    ()KBC플러스

    102

    ()광주방송

    115

    ()리젠시빌건설

    28

    ()스카이건설

    3

    ()스카이리빙

    6

    ()스카이주택

    5

    ()스카이하우징

    4

    ()에이치비개발

    1

    ()에이치비건설

    12

    ()호반(구 비오토)

    37

    ()호반건설(에이치비조건, 베르디움리빙 등 인수합병)

    861

    ()호반산업(구 호반건설산업)

    319

    ()호반자산개발

    2

    ()호반주택

    6

    ()호반토건

    6

    ()호반하우징

    1

    ()호반호텔앤리조트

    313

    베르디움개발()

    3

    주식회사 호반리빙

    6

    태성관광개발주식회사

    81

    티에스개발주식회사

    5

    티에스건설()

    6

    티에스광교()

    1

    티에스리빙주식회사

    8

    티에스자산개발()

    6

    티에스주택()

    6

    호반베르디움()

    26

    호반씨엠()

    21

    호반엔지니어링 주식회사

    3

    베르디움하우징()

    4

    아브뉴프랑주식회사

    33

    에이치비탕정 주식회사

    1

    주식회사 리젠시빌주택

    35

    계열회사별 최신 감사보고서 기준

    3

     

    5대 중견사별 입찰 및 낙찰 건수

     

    구분

    입찰 참여

    당첨

    최대 동원 계열사

    입찰 참여 필지수

    평균 동원 계열사

    계열사수

    호반건설

    2204

    44

    34

    191

    11.5392

    43

    반도건설

    1019

    18

    27

    131

    7.7786

    27

    우미건설

    1231

    22

    30

    110

    11.1909

    32

    제일풍경채

    838

    11

    19

    111

    7.5495

    17

    중흥건설

    2516

    47

    39

    151

    16.6622

    49




    <저작권자©인터넷 경북자치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8-03 05:17 송고
    유령 자회사 벌떼 입찰로 신도시 공공택지 싹슬이
    최근기사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경북자치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510-04-63010 | (우)740-100 경북 김천시 충효8길 8 (성내동)
    제보광고문의 054-435-7578-9 | 팩스 054-435-7580 |이메일 hjtr3137@hanmail.net
    신문 등록일 2012.5.14 | 등록번호 경북 아00222 신문윤리강령 준수
    발행인 (주)경북자치신문사 하정태 | 편집인 하정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하정태

    ISSN 2635-9855